2020년 04월 08일(수요일)
 
뉴스
전체기사
동영상UCC
기획기사
식약처, 혈액제제등 관리 기준..
식약처, WHO 품질인증(PQ) 지..
내년부터 환자에게 요양병원 ..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료제품..
수입 인체조직 해외 제조원 등..
흑채? 가발?
모두 다 안녕~
당신이 꿈꾸는
환한 미소
아직도 탈모고민?
이젠 심자~!
동영상UCC 2008년 06월 23일(월요일)
여드름과 여드름 흉터 치료법   트위터 전송 페이스북 전송 미투데이 전송 다음요즘 전송
 
00:00 00:00


여드름과 여드름 흉터의 치료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여드름은 피지선과 모낭에 세균이 침입하거나 피로와 스트레스 등으로 인하여 발생할 수도 있으며 스테로이드 등의 과다 사용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여드름이 발생하게 되면 손으로 짜게 되는데 이것이 여드름흉터를 악화시키는 중요한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여드름을 짜게 되면 상처가 생기고 붉게 성이 나고 또 무의식적으로 손이 가게 되고 손독이 올라서 여드름이 악화되고 흉터도 생기게 되는 것입니다. 따라서 여드름이 생겼을때는 손으로 짜지 말고 병원을 방문하셔서 적합한 여드름 치료를 선택하시어 치료받는 것이 좋습니다.

여드름 흉터의 치료 방법으로는 대표적인 것으로 프락셀 제나가 있습니다.

프락셀 제나는 피부에 미세한 수 천개의 구멍을 만들어서 피부를 새롭게 재생시켜 주는 방법입니다. 하지만 프락셀은 통증이라는 단점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프락셀 제나는 기존 프락셀에 비하여 통증을 대폭 감소시키고 레이저를 투과하는 깊이를 2배 이상 깊게 들어가게 해서 효과를 2배 이상 증가되는 것입니다. 프락셀은 3-4주 간격으로 3 - 5회를 실시하며 시술 후 붉음증이 가볍게 일어날 수 있는데 이것은 피부에 콜라겐이 새로 형성되고 혈액순환이 왕성히 일어난다는 것을 말합니다.

프락셀 제나는 여드름 흉터 제거 이외에도 주름이나 모공축소 그리고 흉터의 치료에도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프락셀 제나만으로는 효과를 보지 못하는 분들에게는 시너지 심부 피부 재생술을 시행하기도 합니다. 시너지 심부 피부 재생술은 프락셀 제나의 피부 하층으로부터의 피부 재생 능력과 동시에 피부상층부로 부터의 이중적인 자극을 줌으로서 콜라겐 재생과 동시에 피부를 보호함으로서 단독 프락셀 제나 방법보다 훨씬 정교하게 치료할 수 있는 새로운 시술 방법입니다.

또한 경피 약물 투입시스템을 이용하여 피부 진피속에 필요한 약물을 주입하여 피부재생과 멜라닌 생성 감소와 피부회춘을 돕게 됩니다. 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여드름을 사전에 방지하는 것입니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현대인들의 경우에 그리고 수면이 늘 부족한 사람에게는 수면을 충분히 취하면서 스트레스가 가중되지 않도록 조심하는 것이 좋습니다.

항상 자신의 피부에 섬세한 관심을 가지고 피부가 나빠지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시면 여러분도 피부미인이 될 수 있습니다.  

 
 최정수 기자 koreanmedi@koreanmedi.com
 - Copyrights ⓒ koreanmed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UCC 관련기사
[모션의원]모발이식후 잠자는 자세는 어떻.. [모션의원]지방,해외상담의 경우에 상담은 ..
[모션의원]지방,해외상담의 경우에 사진은 .. [모션의원]여름에 모발이식 생착률이 떨어..
[모션의원]모발이식후 흉터가 생기나요? [모션의원]비절개 무삭발 모발이식(노컷퓨)..
[모션의원]모발이식후 얼굴에 붓기가 오나.. [모션의원]모발이식후 머리감기는 언제부터..
[모션의원]모발이식후 입원을 해야 하나요? [모션의원]모발이식후 자제해야할 음식은 ..
트위터 전송 페이스북 전송 미투데이 전송 다음요즘 전송  
이름 비밀번호
프로포폴 의료쇼핑 등 마약류..
국경없는의사회, 전 세계 인도..
중앙치매센터’로 국립중앙의..
뒤집자, 술잔! 소중한 사람을 ..
식약처, 유통 중인 보건용 마..
대한신생아학회, 제8회 이른둥..
지역사회 금연사업 주인공들이..
융복합혁신제품지원단‘신청인..
KMI한국의학연구소, 대국민 건..
의성 허준은 한센병을 어떻게 ..
KMI한국의학연구소, 장애인 무..
대한신생아학회, 이른둥이 희..
국립나주병원, ‘2019 직장정..
식약처, 저출력심장충격기 및 ..
사노피 파스퇴르, 9년째 독감..
재난, 트라우마와 정신건강
우울감을 느끼면 우울증일까
일상 속의 스트레스 가볍게 보..
해외언론이 본 한국의 메르스 ..
대요근 경직으로 인한 야간비..
코리안메디 마케팅 센터  - 광고  검색등록  제휴제안  협력병원 제안서 서비스 전체보기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고제휴

명칭:코리안메디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서울특별시 아00435 | 등록일:2007-09-27
발행일:2007-12-23 | 발행인 : 이상목 | 소재지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 203번지 751빌딩 703호
Tel:02-6084-5661 | Fax:02)6084-5666 | 제호:코리안메디뉴스(Korean Medi News)